걸그룹 '이달의 소녀'가 초롱초롱한 눈망울로 미모를 뽐냈다.

'해외문화 홍보대사' 위촉식이 10일 오후 서울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열렸다.

'이달의 소녀' 희진은 러블리한 자태를 발산하며 위촉패를 받았다. 이날 위촉패를 받고 홍보대사로서의 첫 임무를 수행했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