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박혜진기자] ‘2AM’ 정진운(31)과 ‘나인뮤지스’ 경리(30)가 4년 만에 결별했다.

미스틱스토리와 YNK엔터테인먼트는 4일 ‘디스패치’와의 전화 통화에서 “정진운과 경리가 최근 결별했다”고 밝혔다.

정진운과 경리는 방송 프로그램을 같이하며 인연을 맺었다. 지난 2017년부터 교제했다. 2019년 11월, 공개 열애를 시작했다. 

둘은 4년 동안 서로를 의지했다. 방송과 공식 석상에서 서로를 언급하며 애정을 표현하기도 했다. 

양 측은 두 사람의 결별 사유에 대해 조심스러운 입장을 보였다. 관계자는 “결별 이유는 사생활”이라고 답했다.

한편 정진운은 영화 '오! 마이 고스트’(감독 홍태선)와 '나만 보이니’(감독 임용재) 개봉을 기다리고 있다. 

경리는 JTBC '언더커버'에 출연 중이다. 안기부 요원 고윤주(한고은 분)의 청춘 시절을 맡았다.

<사진=디스패치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