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예린, 신비가 완벽한 티키타카 케미를 자랑했다.

두 사람은 24일 오후 8시부터 U+아이돌Live 앱에서 생방송되는 ‘아돌라스쿨’에 출연해, 겨울방학 단기 속성 ‘인강’을 펼친다.

예린과 신비가 비글미 넘치는 모습을 보이며 매력을 발산했다. 꽁냥 케미로 현장의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한편 U+아이돌Live 앱에서만 만날 수 있는 ‘아돌라스쿨’은 격주에 한 번씩 아이돌 스타의 인강을 라이브로 구성해 K-POP 팬들을 만나고 있다. 라이브 방송 후에는 이를 재편집한 영상들이 일주일 뒤에 업로드 된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