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거+맛있는거=초코찰떡꼬치-

CU 띵작 롤케익을 넘어설 신제품이 등장했어요. 누구나 좋아하는 떡에  초코까지 넣어버렸다고!

-CU 초코찰떡꼬치 2,800원(3개입, 180g)

초코 덕후들을 제대로 노렸다는 이 제품! 1개 900원이 조금 넘는 가격이에요.

포장을 열면 반기는 몽글몽글 찰떡 뭉치들.

코코아파우더가 곱게 뿌려져있어요. *냉장보관 제품

어떤 재료가 들어갔는지 볼까요?!

국내산 찹쌀로 빚은 찹쌀떡이 메인.

속에 들어있는건  생초콜릿을 기대했지만...준초콜릿이라 살짝 아쉬운 부분!

크기 비교를 위해 계란을 꺼내왔어요.

떡 하나의 지름은 약 4cm. 초코찰떡꼬치는 생각보다 아기자기해요.

목에 달라붙는 찰떡이 아니였어요. 쫀득쫀득 씹히는 식감이 정말 예술이에요.

당기면 찹쌀떡은 쭈-욱 늘어나고. 초코소스는 그득그득~

떡을 반으로 갈라봤어요. 초코소스에 초코칩까지 들어있어서 푸짐해요.

톡톡 씹히는 게 식감+달콤함을 더해줘요!

준초콜릿을 사용해 아쉬울 뻔했지만, 벨기에 생초콜릿을 첨가해 아쉬움을 만회했어요! 

그러나 가격이 가격인만큼, 전반적으로 고급스러운 초콜릿맛은 아니에요.

곱게 내려앉은 건 무가당 코코아 파우더에요.

달지 않아서  초코+찹쌀에 중립을 더해주는 느낌!

코코아 분말은 어마어마하게 날려요.

콧바람만 불어도 가루가 퍼지는 느낌! (뒤처리 쉽지 않아...)

몰캉몰캉 소스가 너무 흘러서  살짝~ 얼려먹었어요.

냉동 후 원래의 식감은 사라지니까, 취향에 맞게 선택하세요!

편의점 찹쌀 디저트는 떡 부분이 뚝뚝 끊기고, 부실한 필링에 실망하는 경우가 있어요.

요 제품은 찹쌀도 쫀득,  내용물도 푸짐해서 좋았어요.

단, 너무 많이 먹으면 혀가 얼얼한 단맛이라 1인 1초코찹쌀꼬치 하는 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