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수민기자] 연기자 이유진이 새 소속사를 찾았다. '블러썸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소속사 측은 7일 "이유진이 블러썸 엔터테인먼트의 새로운 식구가 됐다"고 계약 체결 사실을 밝혔다.

해당 소속사에는 다양한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이유진은 박보검, 차태현, 임주환, 고창석 등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블러썸' 측 관계자는 "앞으로도 이유진 배우에 대한 많은 관심과 사란 부탁드린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이유진은 2013년 MBC-TV '불의 여신 정이'로 데뷔했다. 이후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JTBC '멜로가 체질' 등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이유진은 SBS-TV '브람스를 좋아하세요?'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극중 바이올린 선생님 윤동윤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사진출처=이유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