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초 덕후님들 여기 좀 보세요!

배스킨라빈스에서 11월 신메뉴를 출시했습니다.

캔디가 오레오 쿠키 앤 크림치즈 먹으러 갔다가 뜻밖에 아이스크림을 만났는데요.

주인공은 바로 바로 오레오 쿠키 앤 민트!

맨날 민트 초콜릿 칩만 먹었다면 오늘은 신메뉴에 도전해보세요.

참, 아이스 킹 오레오 샌드 민트쿠키맛도 나왔다는 사실.

망설임 없이 둘다 주문.

오레오 쿠키 앤 민트 3,200원

아이스 킹 오레오 샌드 민트쿠키 3,300원→2,800원(이달의 디저트라고 세일중 야호)

청량한 느낌을 주는 민트색인데요.

여기에 바삭한 오레오 쿠키가 콕콕 박혀있고요. 초코 시럽이 듬뿍 뿌려져 있습니다.

역시나 치약맛이 굉장히 강렬했는데요.

민초 덕후로써 꽤 만족했습니다. 쿠키랑 초콜릿 맛보다 민트의 향과 맛이 진하게 느껴졌습니다.

<한줄평>

양치가 필요없다. 민트 초콜릿 칩과는 색다른 느낌. 더 달달하고 고소함. 상쾌한 정도는 비슷해요.

다음은 오레오 민트 샌드를 만나보겠습니다.

상자를 열자마자 사이즈에 1차 당황했는데요.

네.. 많이 큽니다.. 100원짜리와 이렇게 차이가 납니다.

한손에 잡기도 힘들 정도.

하지만 곧이어 2차 당황ㅠ 제품 사진보다 민트색이 많이 연하네요.

맛은 어땠을까요?

역시나 오레오 쿠키 앤 민트보다 민트맛이 덜 느껴져서 아쉬웠습니다.

음.. 분명 민트를 먹긴 먹었는데 금세 사라져요(!)

입안에 남는 건 오레오쿠키 뿐..?

오레오 민트 쉐이크는 출시되지 않았다는데 나오면 한번쯤 먹을 의향 있습니다.

민초단 여러분들도 그렇죠?

민초 덕후들에게 이번엔 민트 오레오 시리즈를 소개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