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극한직업' 배우들(류승룡, 이동휘, 진선규, 공명)이 관객을 향한 거수경례를 선보였다.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개막식 레드카펫 및 포토월이 3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에서 열렸다.

레드카펫 위에서 절도있는 거수경례로 셔터세례를 받았다.

한편,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는 3일부터 열흘동안 부산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 전당 등에서 열린다. 개막작은 카자흐스탄 영화 '말도둑들. 시간의 길'이 선정됐다.

<영상=전종혁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