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구민지기자]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킹덤' 시즌2(감독 김성훈, 작가 김은희, 이하 '킹덤2')가 본격 촬영에 돌입했다.

넷플릭스에 따르면 '킹덤2'는 지난 8일 대본 리딩과 고사를 진행했다. 지난 12일 크랭크인하며 대서사의 막을 다시 올렸다.

현장 관계자에 따르면, 배우들은 대본 리딩부터 열정적이었다. 주지훈, 류승룡, 배두나 등은 배역에 완벽 몰입했다. 실제를 방불케하는 강렬한 감정 연기를 펼쳤다.

이날 시즌 2부터 합류하게 된 박인제 감독과 박병은, 김태훈 등도 함께 했다. '킹덤2'는 1화만 김성훈 감독이 맡고, 2화부터는 박인제 감독이 촬영한다.

'킹덤' 시리즈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조선의 왕이 죽었다 되살아난다. 이에 왕세자는 반역자로 몰려 조선의 끝으로 향한다. 여기서 괴물이 된 이들의 비밀을 파헤친다.

한편 '킹덤1'은 지난달 25일 전세계에 동시 공개됐다. 흥미로운 소재와 뛰어난 연출로 호평 받았다. 해외에서는 일명 'K좀비', '갓신드롬'을 불러 일으켰다.

<사진제공=넷플릭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