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현 태도와 무관…‘시간’ 예측 못한 ‘시간’, V라이브 취소

드라마 ‘시간’의 V라이브가 취소됐다.

MBC 새 수목드라마 ‘시간’은 오늘(20일) 오후 4시 30분부터 예비 시청자들과 함께하는 ‘첫방 사수 V라이브’를 예고했다.

그러나 V라이브 시작을 얼마 앞두고 돌연 취소돼 관심을 모았다. 무엇보다 이에 앞서 진행된 ‘시간’ 제작발표회 당시 배우 김정현이 무표정으로 행사에 참여해 한차례 ‘논란’이 일었던 바. 그로 인한 취소가 아니냐는 시선도 쏠렸다.

이에 대해 ‘시간’ 측은 “‘시간’ 제작진은 지체된 시간으로 인해 배우들의 일정에 차질이 있다는 판단을 했다. 회의 끝에 V라이브를 취소하기로 결정한 것”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김정현 태도 논란과는 무관함을 밝혔다.

한편 ‘시간’은 누구에게나 유한하게 주어진 시간을 모티프로, 결정적인 매 순간의 저마다 다른 선택으로 지나간 시간 속에서 엮이는 네 남녀의 이야기를 다룬다. 오는 25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TV리포트=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사진=MBC ‘시간’

<기사제공=티비리포트.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