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수지기자] '모모랜드' 나윤이 활동을 잠시 중단했다.

'MLD 엔터테인먼트' 측은 "나윤이 최근 어지럼증을 호소했다. 병원 검사 결과 이석증이라는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다.

나윤은 치료에 전념할 계획이다. 관계자는 "나윤이 활동에 강한 의지를 보였다. 하지만 건강이 최우선이라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모모랜드'는 당분간 8인 체제로 활동한다. 지난달 26일 신곡 '배엠'을 발표했다. 신나는 댄스곡으로 뜨거운 인기를 모으고 있다.

소속사 측은 "무엇보다 멤버들의 건강이 최우선이다. 좋지 않은 소식을 전해 죄송하다"며 "나윤의 빠른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사진=김민정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