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구민지기자] '방탄소년단' 뷔가 배우 박형식에게 훈훈한 선물을 보냈다. 무더위를 식혀줄 커피차를 선물했다.

박형식은 12일 개인 인스타그램에 커피차 사진을 올렸다. 뷔가 KBS-2TV '슈츠' 촬영장으로 보내준 선물이었다.

뷔의 센스가 돋보였다. 박형식의 과거 사진에 "우리 아기가 정식 어쏘(어소시에이트)가 됐다"고 적었다. 실제 박형식은 '슈츠'에서 신입 변호사 고연우 역을 소화하고 있다.

박형식은 유쾌한 인증샷으로 화답했다. 현수막에 있는 뷔의 포즈를 따라 손을 모았다. "태형아 고맙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박형식, 뷔, 박서준은 연예계 소문난 절친이다. 지난 2016년 KBS-2TV '화랑' 출연을 계기로 우정을 쌓았다.

<사진출처=박형식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