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수로가 김성령, 정윤희, 손예진의 미모를 극찬했다.

김수로, 김성령은 23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수로는 김성령을 향한 미모 칭찬을 이어갔다. 김수로는 김성령을 향해 "대한민국 3대 미인이다. 대한민국 3대 미인은 정윤희, 김성령, 손예진"이라고 밝혔다.

MC 김성주 역시 김성령의 미모를 칭찬하며 "김성령은 관리를 많이 안 하는것이 동안의 비법이라고 하더라"라고 물었다.

이 말에 김성령은 "내성이라는 것이 있다. 좋은 화장품도 오래 쓰면 효과가 길지 않다"라고 설명했다.

김수로는 김성령의 미모 비결에 "나와 같은 스킨케어를 다니지 않느냐. 김성령 씨가 류승룡 씨도 영입했다. 스킨케어 홍보대사급"이라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김성령은 김수로의 폭로에 당황하며 "샵이 같다. 한 달에 한두 번 스킨케어 정도는 한다"라고 털어놨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캡처

<기사제공=티비리포트.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