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태희가 출산 후 첫 근황을 공개했습니다.

김태희는 20일 인스타그램에 두 장의 사진을 올렸습니다. 촬영장에서 찍은 셀카였는데요.

변함없는 여신 미모가 돋보였습니다. 지난해 10월 딸을 낳은 엄마라는 점이 믿기지 않을 정도였는데요.

김태희는 "그동안 잘 지내셨나요. 날이 풀리는가 싶더니 또 갑자기 추워졌어요. 방심하지 마시고 다들 감기 조심하세요"라고 안부를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곧 좋은 작품으로 만날 수 있도록 노력할테니 그때까지 늘 건강하고 행복하게 파이팅해요"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출처=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