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수지기자] 김수로가 장동건, 이종혁, 김민종과 '꽃중년' 셀카에 빠졌다.

 

김수로는 28일 자신의 트위터 "신사의 품격. 오늘하루도 끝살이"라는 짧은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SBS-TV 새 주말 드라마 '신사의 품격'에 출연중인 남자 주인공들의 모습이 담겨있었다.

 

사진 속 김수로를 포함한 장동건, 이종혁, 김민종은 검정색 수트 차림이었다. 세월이 흘러도 변하지않는 완벽한 비주얼이 시선을 끌었다. 특히 장동건은 살이 다소 많이 빠진 모습으로 우월한 자태를 과시했다.

 

화기애애한 분위기도 느껴졌다. 이들은 나란히 공원 의자에 앉아 어깨 동무를 하고 있다. 장동건과 김민종은 온화한 미소를, 김수로와 이종혁은 활짝 웃는 얼굴로 엄지 손가락을 치켜 세웠다.

 

한편 '신사의 품격'은 '파리의 연인', '시크릿 가든'의 신우철 PD와 김은숙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오는 26일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출처=김수로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