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석진이 쁘띠 시술을 받았다는 사실을 공개했습니다.

유재석은 19일 SBS-TV '런닝맨' 오프닝에서 "석진이 형에게 박수 한 번 달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점 빼고 쁘띠 시술을 받았다고 한다"고 폭로했습니다.

이에 지석진은 수줍어하며 "눈썹 문신을 좀 했다"고 말했는데요.

양세찬은 "잘 됐다"며 "자연스럽다. 티 안난다"고 칭찬했습니다.

하지만 이광수가 "무슨 티가 안 나냐. 네가 더 나쁘다"고 디스해 웃음을 안겼죠.

하하 역시 "형 혹시 사장님에게 '울상' 스타일로 해달라고 했냐"고 공격했습니다.

지석진은 "별로냐"며 "자연스럽게 잘 됐다고 그러던데.."라고 말했습니다.

<사진출처=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