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대성이 최근 한 빌딩을 매입했습니다. 서울 도산대로 대로변에 위치한 300억 원대 건물인데요.

14일 한 매체에 따르면 이 건물은 분당선 압구정로데오역 5번 출구서 도보로 6분 거리에 있는 에이치에스빌딩인데요.

건물 규모도 어마어마합니다. 지하 2층~지상 8층에 이르며 1층에는 스타벅스가 입정해있죠.

총 매매가는 310억 원. 취득세 14억 3,000만 원을 포함하면 총 취득 가격은 324억 3,000만 원입니다.

대성은 자기자본 140억 원 정도를 투자해 건물을 매입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건물 임대료는 월 9,469만 원으로 연 수익률은 약 4.4%입니다.

부동산중개업체 ‘원빌딩’ 김주환 전무는 “(대성이) 임대수익을 기대해 노후보장용으로 매입한 것으로 보인다”며 “해당 건물은 강남 일대 건물보다 수익률이 상대적으로 높은 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출처=YG엔터테인먼트, 네이버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