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 = 이승훈기자] 신화가 지난 15일 오후 4시 서울 송파구 잠실 학생체육관에서 종편방송 jTBC의 '신화방송' 촬영 현장 공개 및 기자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현장공개에서는 신화 맴버들 각자의 예능끼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특히 이민우는 손으로 누워있는 앤디의 엉덩이를 찌르는 모습을 연출해 맴버들을 폭소하게 만들었다.

 

'신화방송'은 신화 방송국이라는 포멧에 여러가지 콘셉트를 적용시킨 프로그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