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피니트' 남우현이 어깨 부상에 대해 털어놨습니다. 지난 29일 새벽 '네이버 브이 라이브'에서 팬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했는데요.

그는 자신의 일정을 밝혔습니다. "내일 운동간다. 뛰어다니는걸 좋아한다. 그런데 안 다치게 한다. 어깨를 다쳤었다"며 말문을 열었습니다.

부상 이후 운동 스타일이 달라졌다고 하는데요. "옛날에는 과격하게 부딪히는걸 좋아했다. 요즘에는 그냥 뛰어만 다닌다"고 털어놨죠.

그는 현재 자신의 건강 상태를 솔직하게 전했습니다. "지금 어깨 연골이 없다. 다 찢어졌다"고 고백했습니다.

이어 "나는 괜찮은데 병원에서 많이 안 좋다더라. 오십견이 일찍 올 수 있고, 3~40대 되면 많이 아플거라더라"고 했죠.

남우현은 "요즘 춤출 때 어깨를 좀 쓰려고 한다. 그런데 안 좋을때는 왼쪽 팔을 잘 못 쓴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그는 지난 2014년 MBC-TV '아이돌스타 육상양궁리듬체조에어로빅 선수권대회'에서 어깨 부상을 입은 바 있습니다.

<사진출처=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