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수지기자] 여성 솔로가수 전성시대다. 음원은 아이유가, 음반은 태연이 독식하고 있다.

먼저 아이유는 음원 강자였다. 11일(오전 9시 기준) 신곡 '사랑이 잘'로 멜론, 벅스, 네이버뮤직, 엠넷뮤직 등에서 1위를 기록했다.

색다른 콜라보레이션으로 주목받고 있다. '사랑이 잘'은 오혁과 부른 듀엣곡이다. 권태기에 접어든 남녀의 감정을 표현했다.

태연은 음반에서 강세를 보였다. 지난 10일 정규 1집 '마이 보이스' 디럭스 에디션으로 한터차트, 신나라레코드, 핫트랙스 등에서 주간 1위를 차지했다.

'마이보이스'는 태연의 음악적 성장을 담은 앨범이다. 기존 정규 1집 수록곡에 '메이크 미 러브 유', '아이 블레임 온 유', '커튼 콜' 등 신곡을 담았다.

이밖에 여성 솔로 가수들의 컴백도 줄을 잇고 있다. 김나영, 박정현, 공민지, 장재인, 이해리, 김청하 등이 4월 대전에 합류한다.

<사진출처=SM, 로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