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브라운아이즈걸스' 가인이 파격적인 비주얼을 선보였습니다. 아찔한 바디라인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는데요.

그는 최근 패션 매거진 'GQ'와 화보 촬영을 진행했습니다. 시크하면서도 매혹적인 분위기가 돋보였는데요.

가인의 명불허전 S라인이 도드라졌습니다. 화이트 스윔수트를 입고 자전거 위에 올라탔는데요. 아찔한 곡선이 눈길을 끌었습니다.

과감한 노출도 마다하지 않았습니다. 블랙 재킷이나 멜빵바지만 입고 가슴 라인을 살짝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눈빛은 시크했습니다. 앞머리 사이로 슬쩍 드러나는 눈은 몽환적이었죠. 레드 립스틱을 억지로 지운듯한 흔적으로 섹시미를 강조했습니다.

<사진출처=지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