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이국주가 악플러들의 비난글에 강경대응을 예고했습니다. 18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직접 악플을 공개, 강한 돌직구 발언을 날렸는데요.

악플러들은 이국주의 외모를 비난했습니다. "촬영비 두둑하게 챙겨줘도 절대 저런 돼지랑은 안 한다", "누군가 자본주의의 끝을 묻거늘, 고갤 들어 슬리피를 보라"는 말도 있었죠.

이국주는 "너네 되게 잘생겼나봐. 너네가 100억 줘도 나도 너네랑 안 해. 슬리피 걱정하기 전에 너네 걱정해. 미안하지만 다 캡쳐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오빠 팬분들 걱정하지 마세요. 저 상처 안 받아요. 그런데 가만히 있진 않을 것"이라며 "기대해도 좋다"라고 덧붙였습니다. 더 이상의 악플은 그냥 넘기지 않겠다는 태도가 엿보였습니다.

한편 이국주는 래퍼 슬리피와 함께 MBC-TV '우리 결혼했어요'에서 가상 부부로 출연 중입니다.

<사진출처=이국주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