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PM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가 악플에 대한 강경 대응을 예고했습니다.

JYP는 28일 2PM 공식 사이트를 통해 악성 게시글과 관련된 입장을 밝혔습니다.

관계자는 2PM과 관련된 명예 및 인격 훼손에 대해 강경 대응을 예고했습니다. "가용한 법적 절차를 토대로 강경 대응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현재 준케이 본인과 가족, 팬들은 악플로 인해 많은 고통을 받고 있는 상황인데요. "아티스트의 인격권을 보호함은 물론 심리적 건강을 위해 대응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다음은 JYP엔터테인먼트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JYP엔터테인먼트입니다.

지난 26일 공연도중 발생한 JUN.K의 부상 관련,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 등을 통해 아티스트를 비방하는 댓글, 악성루머, 허위 사실 및 인신 공격성 발언에 해당하는 모든 게시글 및 댓글, 게시글의 유포를 통해 확대 재생산 등 JUN.K를 포함한 2PM 각 멤버들에 대한 명예와 인격을 훼손하는 행위 전반에 대해 가용한 법적 절차를 토대로 강경 대응할 방침임을 알려 드립니다.

JUN.K의 갑작스러운 부상으로 인해 마음 아파할 팬분들과 아티스트 본인 및 가족분들에게 씻을 수 없는 고통을 줄 수 있는 악성 댓글과 게시글의 수위가 묵과할 수 없는 수준이라고 판단, 소속 아티스트의 인격권을 보호함은 물론 심리적인 건강을 위해 상기와 같이 강경히 대응할 방침임을 알려드립니다.

아울러 이후 발생하는 모든 관련 행위에 대해서도 동일한 법적기준 하에 최대한 강경히 대응할 것임을 말씀드립니다.

<사진=디스패치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