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강예나기자] 연기자 이민호가 빈곤으로 고통 받는 어린이들을 위해 나섰다. 기부 플랫폼 '프로미즈'를 통해 5,000만원을 기부했다.

NGO 단체 '굿네이버스'는 22일 이민호의 기부 사실을 밝혔다. 기부금은 위기 가정의 난방비와 학대받은 어린이들의 심리 치료비에 쓰일 예정.

앞서 '프로미즈'는 지난 달 16~26일 '몸과 마음이 따뜻한 겨울 만들기'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SNS 게시글 좋아요 수가 1,000개를 넘으면 기부하는 방식.

약 10일간의 짧은 기간이었다. 그럼에도 불구 좋아요 수는 금새 1,000건을 돌파했다. 이에 '프로미즈'는 5,000만원을 '굿네이버스'에 전달했다.

황성주 '굿네이버스' 나눔마케팅본부장은 "이번 캠페인은 SNS로 참여 가능해 많은 분들이 함께했다"며 "향후 프로미즈와 나눔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프로미즈'는 이민호가 2014년 설립한 기부 플랫폼이다. ‘물’, ‘아이들’, ‘동물’을 키워드로 한다. 다양한 프로젝트와 마켓을 통한 판매 수익금을 기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