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쓸쓸하고 찬란하神-도깨비'(이하 '도깨비') 스태프가 받은 선물이 화제입니다. 남다른 독특함(?)을 지녔기 때문인데요.

'도깨비'의 한 스태프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올렸습니다. "막촬 후 내 이름과 나이가 쓰인 명부를 선물받았다"고 덧붙였죠.

스태프는 종방 기념으로 '도깨비' 속 명부를 선물받았는데요. 드라마 내용 상 명부에 이름이 적히면 저승사자(이동욱 분)를 만나게 됩니다.

저승사자와 대면 후 이승을 건너게 되는데요. 이 스태프는 "좋아해야 하는건가, 데스노트 아님"이라는 멘트로 선물 소감을 전했습니다.

<사진출처='도깨비' 스태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