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스테파니가 절친 장근석과의 에피소드를 전했습니다.

스테파니는 최근 진행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의 '여심저격! 진격의 언니들' 특집 녹화에 참석했는데요. 바다, '라붐' 솔빈, 솔비와 함께 토크를 진행했죠.

이날 스테파니는 13년지기 친구 장근석에 대해 "여친에게 올인하는 순정파"라고 표현했습니다. 이어 "장근석과 이제 막 연락이 됐다. 굉장히 활발히 연락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첫 만남은 소개팅이었다고도 말했는데요. 하지만 잘 되지는 않았다네요. 스테파니는 "나는 연상, 장근석은 연하를 좋아해 이어지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스테파니의 이야기는 25일 오후 8시 30분 '비디오스타' 본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