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B1A4'가 훈훈한 의리를 자랑했습니다. 산들은 건강 문제로 방송 일정에 못가게 됐는데요. 이에 같은 그룹 멤버, 진영이 나섰습니다.

산들은 11일 저녁 KBS-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을 촬영할 예정이었습니다. 그러나 감기로 인한 고열을 앓았고, 부득이하게 참여할 수 없었습니다.

이에, 진영이 나섰습니다.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에 그가 대신 참여한 것인데요. 두 사람의 우애가 돋보였습니다.

'B1A4'측은 산들의 현재 상태를 전했습니다. "병원 치료 후, 집에서 휴식중"이라고 알렸는데요.

덧붙여 산들을 배려하겠다는 입장도 밝혔습니다. "향후 스케줄은, 아티스트의 컨디션을 우선적으로 고려하겠다"고 합니다.

한편 산들은 지난 4일 첫 솔로 앨범 '그렇게 있어줘'로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섬세한 가창력으로 팬들을 사로잡았습니다.

<사진출처=디스패치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