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수아기자] 전효성이 할리퀸으로 변신했다. 섬뜩한 눈화장과 아찔한 섹시미가 팜므파탈 매력을 더했다.

전효성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BS 추석특집 '내일은 시구왕' 비하인드 사진을 올렸다.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 속 할리퀸으로 완벽하게 빙의한 모습이었다.

아찔한 바디라인도 돋보였다. 탄탄한 복근과 가녀린 개미허리도 시선을 모았다. 짙은 메이크업은 걸크러쉬 매력을 더했다.

한편 전효성이 출연하는 SBS 추석특집 '내일은 시구왕'은 프로야구 이벤트에서 하나의 문화이자 트렌드로 자리잡은 시구를 소재로 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이날 저녁 5시 50분 방송된다.

<사진=전효성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