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수아기자] '소녀시대' 태연이 인형같은 비주얼을 뽐냈다.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콘서트 비하인드 사진을 올리며 오랜만에 근황을 전했다.

태연은 다양한 표정으로 팔색조 매력을 발산했다. 러블리한 웨이브 헤어와 가녀린 몸매는 여성미를 더했다.

순백의 드레스는 청순했다. 아찔한 V라인은 볼륨감을 강조했다. 잘록한 개미허리는 손에 잡할 듯 했다.

한편 태연은 지난 7월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첫 단독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사진=태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