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꼭봐-TV] 걸그룹 '마마무' 솔라가 남다른 가창력을 자랑했습니다.

9일 방송된 MBC-TV '듀엣가요제'에서는 마마무 솔라와 동선호가 파트너를 이뤄 무대를 꾸몄습니다.

두 사람은 지드래곤의 '그 XX'를 열창, 애틋한 연인 콘셉트로 무대를 꾸몄습니다. 특히 솔라와 동선호는 첫 소절에서 서로 전화를 받는 듯한 연출을 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이어 무대 중앙으로 나온 두 사람. 솔라의 애절한 목소리와 동선호의 허스키한 보컬이 잘 어우러진 무대였습니다. 특히 첫 호흡임에도 완벽한 화음을 보여 무대를 꽉 채웠습니다.

이에 두 사람은 418점이라는 높은 점수를 기록했습니다.

<영상출처=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