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나지연기자] 그룹 '2PM'이 이색적인 컴백 무대를 가진다. tvN 'SNL코리아 시즌8'(이하 SNL8)을 통해 처음으로 신곡을 공개한다.

2PM은 오는 10일 방송되는 'SNL8'에 호스트로 출연한다. 2PM은 1년 3개월만에 가요계 출격을 예고한 상황. 컴백 첫 방송으로 'SNL8'을 택했다.

이날 방송에서 신곡 무대를 처음 선보인다. 13일 발표 예정인 신곡을 라이브로 1분 가량 미리 공개, 'SNL8' 생방 무대를 달굴 예정이다.

또 하나, 관전 포인트는 옥택연의 활약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옥택연은 새 크루인 이수민과 호흡을 맞춘다. 강력한 웃음을 선사할 전망.

'SNL8' 측은 "2PM이 직접 아이디어를 내는 등 의욕적으로 방송을 준비하고 있다. 짐승돌의 또 다른 매력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2PM은 오는 13일 새 앨범 '젠틀맨스 게임'(GENTLEMAN'S GAME)을 발표하고, 국내 활동에 돌입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