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나지연기자] '포미닛' 출신 전지윤이 본격적인 홀로서기에 나섰다.

전지윤 소속사인 JS E&M은 1일 솔로로 전향한 전지윤의 다양한 매력을 느낄 수 있는 프로필 컷을 공개했다.

팔색조 매력을 선보였다. 전지윤은 강렬한 카리스마를 드러냈다. 가죽점퍼와 맨투맨을 입고 센 언니로 변신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세련된 이미지로 등장했다. 슬릿 스커트와 정장 팬츠를 착용, 도회적인 여성미를 물씬 풍겼다.

본격적인 솔로 행보를 알렸다. 현재 전지윤은 10월 가요계 컴백을 목표로, 싱글앨범 발매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번 프로필 컷 공개는 솔로 전지윤의 예고편이다. 랩, 보컬, 댄스 등 다방면에 탁월한 전지윤의 변신을 궁금케한다.

한편 전지윤은 최근 큐브와 전속계약 만료 후, JS E&M에 새 둥지를 틀었다. 천정명, 변정수 등과 한솥밥을 먹고있다.

<사진제공=JS 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