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나라기자] 배우 진구가 두 아이의 아빠가 된다.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한 관계자는 17일 '디스패치'와의 통화에서 "진구 부부가 둘째를 임신했다"며 "현재 임신 4개월차에 접어들었다"고 밝혔다.

앞서 진구는 지난 2014년 9월, 4세 연하의 일반인 여자친구와 백년가약을 맺은 바 있다. 이후 지난 해 6월 첫째 아들을 품에 안았다.

한편 진구는 드라마 '태양의 후예'로 제 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영화와 드라마 뿐 아니라 각종 CF 등에서 얼굴을 비추고 있다.

올 가을에는 영화 '원라인'(감독 양경모) 개봉을 앞두고 있다. 박병은 역을 맡아 임시완, 이동휘 등과 호흡을 맞췄다. 사기 전문가들의 이야기를 펼친다.

<사진=디스패치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