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수아기자] 연기자 김소현이 성숙해진 비주얼을 뽐냈다.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화보컷을 올리며 물오른 청순미를 자랑했다.

자신감 넘치는 포즈가 인상적이었다. 바닥에 앉아 자유분방한 모습으로 카메라를 바라봤다. 살짝 헝클어진 헤어는 시크한 매력을 더했다.

인형같은 이목구비는 여전했다. 18살 소녀의 청순가련한 이미지가 시선을 사로 잡았다.

한편 김소현은 tvN 새 월화드라마 '싸우자 귀신아' 출연을 확정했다. 여고생 귀신 김현지 역을 맡았다. 오는 7월 방송예정.

<사진=김소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