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송혜교와 송중기가 그림 같은 비주얼을 뽐냈습니다.

송혜교는 11일 자신의 공식 인스타그램에 송중기와 찍은 사진을 올렸습니다. KBS-2TV '태양의 후예'(이하 '태후') 촬영 비하인드 컷이었습니다.

한 폭의 그림 같은 장면을 연출했습니다. 두 사람은 에메랄드빛 바다를 배경으로 나란히 서 있었습니다. 남다른 케미가 돋보였습니다.

가려도 빛나는 외모를 자랑했습니다. 송혜교와 송중기는 태양을 피하기 위해 손으로 얼굴을 감쌌는데요. 여신과 남신 포스를 물씬 풍겼습니다.

송혜교와 송중기는 '태후'에서 각각 의사 강모연, 특전사 대위 유시진 역을 연기 중입니다. '송송 커플'로 불리며,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사진출처=송혜교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