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수아기자] 배우 전인화가 MBC 주말드라마 '내 딸, 금사월' 마지막 촬영현장을 공개했다.

전인화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박원숙, 손창민, 김희정, 도상우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다. 행복한 해피엔딩을 예감케 하는 사진이었다. "사랑해요. 마지막 촬영. 행복한 시간"이라는 짧은 멘트도 덧붙였다.

손창민과 김희정은 단정한 수트와 한복을 입고 결혼식 촬영에 나섰다. 드라마 속 캐릭터와는 달리 화기애애한 팀워크가 돋보였다.

윤현민도 인스타그램을 통해 촬영장 인증샷을 올렸다. 전인화, 백진희와 함께 환한 미소로 카메라를 바라보며 추억을 남겼다.

한편 MBC 주말드라마 '내 딸, 금사월' 은 이번 주 방송을 끝으로 종영한다. 유이, 이서진 주연의 드라마 '결혼계약'이 후속으로 방영된다.

<사진=전인화, 윤현민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