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나지연기자] 남성그룹 '동방신기'가 로열 패밀리 콘셉트의 화보를 선보였다.

 

'동방신기'는 3월 초 서울 시내 한 호텔 스위트 룸에서 남성 패션지 '에스콰이어' 4월호 메인 화보 모델로 촬영을 진행했다. 이날 '동방신기'는 로열 패밀리 콘셉트로 변신 새로운 매력을 드러냈다.
 
두 멤버는 화보에서 최고 상류층 가정에서 벌어지는 갈등과 미묘한 감정들을 감각적으로 표현했다. 유명 사진 작가 조선희가 촬영한 화보는 마치 영화의 한 장면을 보는 것 같은 화보를 완성시켰다.
 
특히 유노윤호는 모범적이고 바른 생활을 하는 아들로 변신해 눈길을 끌었다. 깊은 눈빛 연기는 물론 댄디한  모노톤의 수트를 멋지게 소화해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최강창민은 바람기가 다분한 위트 있는 막내 아들로 분했다. 컬러풀한 수트에 걸맞는 다양한 표정 연기가 일품이었다. 서로 상반된 매력으로 진정한 '로열패밀리'의 모습을 그려냈다.

 

한편 '동방신기'는 리패키지 타이틀 곡 '이것만은 알고가'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글=나지연기자,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