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수아기자] 김소현이 성숙해진 미모를 뽐냈다.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신년 프로필 사진을 공개했다.

시크한 차도녀의 포스가 물씬 느껴졌다. 올블랙 컬러의 의상과 헝클어진 헤어는 카리스마가 넘쳤다. 짙은 메이크업과 강렬한 레드립은 매혹적이었다.

포즈에도 여유가 흘렀다. 팔짱을 끼고 정면을 응시하며 도도한 매력을 선보였다. 아역배우 시절의 깜찍한 이미지는 사라졌다.

한편 김소현은 KBS-2TV '페이지 터너'에 출연한다. 극중 불의의 사고를 당한 피아노 천재 윤유슬 역을 맡았다. 배우 지수와 호흡을 맞춘다.

<사진=김소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