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ㅣLA(미국)=송효진·박인영기자] '캡틴 아메리카' 크리스 에반스가 화끈한 팬서비스를 선보였다.

에반스는 13일 오후 9시 30분(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돌비 씨어터에서 열린 영화 ‘어벤져스 : 에이지 오브 울트론'(감독 조스웨던, 이하 ‘어벤져스2′) 레드카펫 프리미어 행사에 참석했다.

팬서비스도 '캡틴' 이었다. 에반스는 팬들의 셀카 요청에 익살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포토월에서는 카메라 방향을 가리키며 동선을 정리했다. '헐크' 역의 러팔로 가족들과 뜨겁게 포옹하기도 했다.

‘어벤져스2’는 어벤져스와 울트론의 사상 최대 전쟁을 다룬다. 일부 장면은 한국 도심을 배경으로 촬영했다. 국내 대규모 프로모션도 예정됐다. 조스 웨던 감독과 주요 배우들이 오는 17일 내한 행사를 개최한다.

"에이지 오브 싸인"

"어벤져스 화끈해~" 

"와우! 헐크 형님"

"롱타임노씨~" 

 "형수님, 잘 지내셨죠?"

 "개인기 보여드려요?"

"테이크 오프~ 선글라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