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Pixed code*/ /* /facebook Pixed code*/
김호중, 24일 영장실질 심사…소속사, 공연 강행 의지 차질

[Dispatch=정태윤기자] 가수 김호중(33)이 구속 위기에 처했다. 오는 24일 공연에 차질이 불가피하다.

서울중앙지검은 오는 24일 김호중과 소속사 대표 이광득, 소속사 본부장 전 모 씨 등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김호중은 오전 12시, 이광득 대표는 오전 11시 30분, 전 모 씨는 오전 11시 45분, 각각 영장 심사를 받을 예정이다. 

검찰은 22일 오후 법원에 이들에 대한 영장을 청구했다. 김호중은 특가법 위반(도주치상·위험운전치상)과 도로교통법 위반(사고 후 미조치)·범인도피 방조 등 4개 혐의를 받는다. 

이 대표는 범인도피 교사 혐의, 전 모 씨는 범인도피 교사·증거인멸 혐의를 받는다. 김호중의 음주 운전과 증거인멸 교사 혐의는 조사가 더 필요하다는 이유로 제외됐다. 

김호중은 오는 23~24일 '월드 유니온 오케스트라 슈퍼 클래식 : 김호중&프리마돈나'를 강행할 예정이었다. 24일 영장 심사 일정이 잡히며, 이날 공연은 사실상 불가능하다. 

생각엔터테인먼트 측은 금일 "김호중은 '슈퍼 클래식' 공연을 끝으로 모든 활동을 중단, 자숙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라고 입장을 전했다. 

이어 "모든 경찰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 결과에 따른 어떤 처벌도 달게 받을 것"이라며 "앞으로 조사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어떠한 입장도 밝히지 않을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사진=디스패치DB>

HOT PHOTOS
NEWS
more news
PHOTOS
[현장포토]
"눈빛으로 올킬"…니키, 강렬 카리스마
2024.06.22
[현장포토]
"당기면, 러블리"…제이크, 스윗한 볼하트
2024.06.22
[현장포토]
"조각으로 빚었다"…제이, CG 비주얼
2024.06.22
[현장포토]
"여심이 폭발한다"…희승, 설레는 눈맞춤
2024.06.22
[현장포토]
"멋짐이 흐른다"…선우, 순정만화 소년
2024.06.22
[현장포토]
"잘생김 한도초과"…정원, 여심 스틸러
2024.06.22
more photos
VIDEOS
05:47
[DICON] 우리 멤버들이 서로에게 부적인 거 같애♡ | IVE’s Lucky card 💌
2024.06.22 오후 12:00
05:33
[DICON] 항상 서로의 편이 되어주자고 하는데! | IVE’s Lucky card 💌
2024.06.21 오후 06:00
00:41
[DICON] FACE TALK 🥰💬 | (LIZ)
2024.06.19 오후 06:03
more vide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