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Pixed code*/ /* /facebook Pixed code*/
유연석X채수빈, 부부 호흡 맞춘다…'지금 거신 전화는', 출연 확정

[Dispatch=송수민기자] 배우 유연석과 채수빈이 부부로 만난다.

MBC-TV 새 금토드라마 '지금 거신 전화는'(연출 박상우/극본 김지운) 측이 8일 주인공 캐스팅 확정 소식을 전했다. 유연석과 채수빈이 출연한다.

'지금 거신 전화는'은 정략결혼 3년 차, 서로 대화 없이 살던 쇼윈도 부부에게 납치범의 협박전화가 걸려오며 시작되는 이야기다. 인기 웹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유연석은 완벽한 스펙을 갖춘 정치 명문가의 아들이자 최연소 대통령실 대변인인 '백사언'을 연기한다. 인질 협상전문가이자 공영방송 간판 앵커의 이력을 가졌다. 

극중 사언은 존재 자체로 주목을 받는 정치 엘리트이다. 아내와 쇼윈도 부부로 지내는 중 아내가 납치됐다는 전화를 받게 된 후 평온했던 삶에 변화를 겪는 인물이다.

채수빈은 언론사주의 딸 '홍희주'로 분한다. 어릴 적 불의의 사고로 함묵증을 앓고 있지만 뛰어난 실력을 갖춘 수어통역사로 법원, 방송국 등에서 일하고 있다.

어느 날 희주가 괴한에게 납치되는 사건이 발생한다. 그 후 그녀는 쇼윈도 생활을 변화시키고자 각성하게 된다. 채수빈은 캐릭터의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지금 거신 전화는'의 대본은 '멜랑꼴리아', '의사요한'의 김지운 작가가 집필했다. '금혼령, 조선혼인금지령' 등을 통해 감각적인 연출을 선보인 박상우 PD가 연출을 맡았다.

관계자는 "'지금 거신 전화는'은 쇼윈도 부부가 협박 전화를 하다가 서로 사랑하게 된다는 독특한 설정의 작품으로, 미스터리부터 로맨스까지 다채로운 볼거리가 있다"고 전했다.

이어 "많은 사랑을 받은 원작에 흥미로운 설정들이 더해져 눈을 뗄 수 없는 이야기로 만들어졌다. 믿고 보는 두 배우가 새로운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것"이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한편 '지금 거신 전화는'은 MBC 금토드라마 편성을 확정하며 본격 제작에 돌입한다.

 <사진제공=킹콩 by 스타쉽>

HOT PHOTOS
NEWS
more news
PHOTOS
[현장포토]
"눈빛으로 올킬"…니키, 강렬 카리스마
2024.06.22
[현장포토]
"당기면, 러블리"…제이크, 스윗한 볼하트
2024.06.22
[현장포토]
"조각으로 빚었다"…제이, CG 비주얼
2024.06.22
[현장포토]
"여심이 폭발한다"…희승, 설레는 눈맞춤
2024.06.22
[현장포토]
"멋짐이 흐른다"…선우, 순정만화 소년
2024.06.22
[현장포토]
"잘생김 한도초과"…정원, 여심 스틸러
2024.06.22
more photos
VIDEOS
07:06
[DICON] 귀엽고 쬐끄만 강아지로 태어날 것 같아🐾 | IVE’s Lucky card 💌
2024.06.23 오후 12:00
05:47
[DICON] 우리 멤버들이 서로에게 부적인 거 같애♡ | IVE’s Lucky card 💌
2024.06.22 오후 12:00
05:33
[DICON] 항상 서로의 편이 되어주자고 하는데! | IVE’s Lucky card 💌
2024.06.21 오후 06:00
more vide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