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Pixed code*/ /* /facebook Pixed code*/
투바투, 주요 외신 집중조명…"정규 3집, 완성도 놀랍다"

[Dispatch=구민지기자]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이하 '투바투')가 주요 외신들의 집중 조명을 받았다.

미국 주간지 '피플 매거진'(People Magazine)은 투바투의 새 앨범 '이름의 장: 프리폴'(FREEFALL)의 완성도에 대해 알렸다. 멤버들과 인터뷰도 진행했다.

먼저, 투바투의 한층 성장한 음악성에 대해 주목했다. "인디 록과 뉴웨이브부터 디스코와 메탈까지 놀라울 정도로 다양한 장르가 수록됐다"고 소개했다.

멤버들은 포부를 드러냈다. "우리는 특정 장르에 매이고 싶지 않다. 다양한 장르에 우리 팀의 색깔을 입히고 계속 새로운 시도를 하고 싶다"고 강조했다.

미국 음악 매체 '컨시퀀스 오브 사운드'(Consequence of sound)는 새 앨범의 10가지 하이라이트를 꼽았다. 멤버들의 곡 작업과 폭넓은 소화력을 짚었다.

해당 매체는 "멤버들이 창작 본능을 좇는 모습을 지켜보는 것은 흥미롭다"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체이싱 댓 필링'은 1980년대 분위기가 풍긴다"고 전했다.

뮤직비디오도 언급했다. "(영상미가) 폭발적이다. 후렴구 부분, 멤버들이 하수관에서 안무를 펼치는 장면이 인상적이다. 능가하는 것은 없다"고 칭찬했다.

영국 'NME'는 전작 '이름의 장 : 템테이션'에서 이어지는 서사에 주목했다. 전작은 소년이 달콤하지만 무책임한 낙원이 주는 환상에 빠진 모습을 그려냈다.

멤버들은 인터뷰에서 "(소년들이) 현실을 직시한다. 어떠한 역경과 불확실성 속에서도 진정한 자신과 정체성을 찾아야 한다는 것이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이외에도 미국 빌보드, '틴보그'(Teen Vogue), 'LA타임스'(Los Angeles Times), 'USA 투데이'(USA TODAY) 등도 투바투의 새 앨범 소식을 보도했다.

한편 투바투는 오는 19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한다. 신곡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사진제공=빅히트 뮤직>

HOT PHOTOS
NEWS
more news
PHOTOS
[현장포토]
"훈훈해서, 지훈"...지훈, 귀요미 모먼트
2024.07.12
[현장포토]
"당기면, 눈부셔"...제이, 막내의 미모
2024.07.12
[현장포토]
"미모, 물올랐어"...수민, 아름다운 민토끼
2024.07.12
[현장포토]
손만 어른이네~"...한진, 반전의 남성미
2024.07.12
[현장포토]
"청량감 100%"...도훈, 인간 이온음료
2024.07.12
[현장포토]
"아기 강아지"...신유, 청량 미소년
2024.07.12
more photos
VIDEOS
12:54
에이티즈, "인천국제공항 출국" l ATEEZ, "ICN INT Airport Departure" [공항]
2024.07.12 오후 06:45
00:00
[LIVE] 에이티즈, "인천국제공항 출국" l ATEEZ, "ICN INT Airport Departure" [공항]
2024.07.12 오후 01:39
00:00
변우석, "인천국제공항 출국" l BYEON WOOSEOK, "ICN INT Airport Departure" [공항]
2024.07.12 오전 11:57
more vide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