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Pixed code*/ /* /facebook Pixed code*/
[단독] 승리, 발리의 양다리 여행…"8박 9일 환승 데이트 발각"

[Dispatch=구민지·김다은기자] 다크서클이 짙어졌다. 턱밑까지 내려갔다. 고개를 숙였다. 아니, 들지 못했다. 그러다 입을 열었다. 변명을 늘어놓기 시작했다. 

승리 : 사귄다는 게… 사귄다는 거의 정의가 사실… 하

B씨 : 상대방은 만나고 있다고 생각을 하잖아. 그럼 오빠는 상대방 마음 가지고 장난치는 거야. 농락하는 거야.

승리 : 아니, 나는 근데 사귀자는 얘기를 해 본 적이 없는데…

B씨 : 남자친구라는 확신을 줬다잖아.

승리 : 근데 나는… 그래. 내가 (A씨에게) 얘기할게. 

B씨 : 오빠는 연애를 늘 그런 식으로 했어? 

승리 : 너도 알다시피 오빠는 연애를 마지막에 길게 해서...

B씨 : 다른 여자들은 다 가볍게 생각해?

승리는 더 이상 말을 잇지 못했다. 둘의 대화(녹취)는, 여기서 끝.

B씨는 곧장 짐을 쌌다. (덴파사르) 공항으로 향했다. 그리고, 한국행 비행기에 올라탔다. 2023년 9월 28일, 발리에서 생긴 일이다.

◆ 꼬리가 밟혔다

승리가 '양다리'에 실패했다. 발리에서 환승 데이트를 꿈꿨지만, (마지막에) 들켰다. 

승리는 나름 치밀하게 계획을 세웠다. <A씨 발리 in -> A씨 발리 out -> B씨 발리 in -> B씨 발리 out>으로 스케줄을 짰다.  

하지만 꼬리가 길었다. A씨와 즐긴 데이트 코스를 B씨에게 그대로 적용시킨 것. 같은 숙소, 같은 식당, 같은 바다, 같은 카페… 

그러다 B씨에게 딱 걸렸다. 어디서 꼬리가 밟힌 걸까. 한 마디로, 승리가 실패할 운명이었다. A씨와 B씨는 인스타그램 친구.

B씨는 '디스패치'에 "A언니의 스토리를 보고 내 눈을 의심했다. 승리와 갔던 식당, 카페 사진이 (언니) 인스타에 있었다"며 그날의 악몽을 전했다. 

"같은 장소였어요. 숙소도, 식당도, 바다도, 카페도, 똑같았습니다. 순간, 소름이 돋았죠. 여자를 바꿔가며 이 동선 그대로 움직였다는 말이잖아요."(B씨)

B씨는 승리를 호출했다. 상황 설명을 요청했다. 동시에 A씨에게 연락했다. "승리 오빠랑 발리를 다녀왔냐"고 물었다. A씨가 답을 했다. "응" 

양다리 여행의 실체는, 그렇게 드러났다. 

◆ 양다리의 서막

승리와 A씨는 9월 1일, 공식적인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승리가 외국 친구들에게 "오늘 A와 officially하게 사귀는 첫 날"이라고 선언한 것. 

승리는 그날 발리 여행을 제안했다. 9월 21~25일, 5박 6일 일정이었다. A씨가 고민 끝에 승낙했고, 승리는 숙소 및 항공을 예약했다.

승리와 B씨는 오래된 인연이다. 그러다 9월 7일, 우연히 마주쳤다. 거의 4년 만이었다. 승리는 반가운 마음에 B씨를 저녁 모임 자리에 초대했다.

B씨는 저녁 초대에 응했다. 그 자리에는 승리와 외국인 친구, 그리고 A씨가 있었다. B씨는 이때 처음으로 A씨와 인사했다. '맞팔'까지 맺었다. 

승리는 그 이후로 계속 B씨를 만났다. 한국에 없을 때는 전화로 애정을 표현했다. 그때 발리 여행도 제안했다. 9월 25~28일, 3박 5일 스케줄.

"4년 만에 다시 만났어요. 사실 그때 '썸'이 있었는데… 오빠가 사고를 치고, 연락이 끊어지고, 또 여친이 생겼잖아요. 그렇게 잊고 지냈는데…" (B씨)

B씨는 "오랜만에 다시 만났는데 옛날 감정이 떠올랐다"며 말을 이어갔다. 

"(뉴스에 나온) 그녀랑 완전히 헤어졌다고 말했어요. 이번에는 제대로 사귀고 싶다면서 발리 여행을 제안했어요. 저도 그 순간은 싫지 않았고요." (B씨) 

승리는 B씨에게 들이대는 순간에도, A씨를 꼼꼼히 챙겼다. B씨에게 통화하며 A씨에게 문자를 보냈다. A씨와 점심을 했고 B씨와는 저녁을 먹었다.

◆ 판타스틱 베이비

'승리투어' 타임라인이다.

우선, A씨 일정이다.

9월 21일 : 인천 OUT -> 발리 IN (승리 픽업)

9월 22일 : 골프 -> 클럽

9월 23일 : 카페 -> 바다 (노을) -> 클럽

9월 24일 : 쌀국수 식당 -> 바다 -> 클럽

9월 25일 : 발리 OUT (26일 01시 5분)

승리의 9월 25일 밤은 판타스틱했다.  

그날 밤, 23시 45분. 승리는 A씨와 함께 출국장으로 뛰었다. A씨가 수속을 끝마치자, 승리는 하늘을 마주하고 두 손을 위로 저 위로~ 흔들었다. 

승리는, 남들보다 빠른 걸음 차원이 다른 젊음으로 입국장으로 향했다. 그 시각이 26일 자정. (나나나나나나) 심장 소리에 맞게 뛰기 시작했다.  

승리는 모든 게 한 수 위였다. A씨를 보내고, (곧바로) B씨를 맞이했다. 단, 그의 유일한 실책은 단조로움. 투어 상품을 다양하게 개발하지 않았다. 

A씨는 '디스패치'에 "B씨 연락을 받고 너무 황당했다"면서 "숙소, 카페, 식당, 바다가 완전히 겹쳤다. 여자만 바뀌었을 뿐이다"고 분노했다. 

"B씨와 동선을 맞췄어요. 같은 식당에 같은 메뉴. 제가 맛있다고 한 샌드위치를 (B씨에게) 추천했대요. 선셋 배경 사진은… 구도까지 똑같더군요." (A씨) 

마지막으로, A씨는 승리의 양다리 기술(?)을 설명했다.

"이 골프장 사진요? 제가 22일에 찍어준 겁니다. 승리는 이 사진을 B씨에게 보냈어요. '사업하는 애들이랑 왔다. 힘들어 죽겠다'면서요. 대단하죠?" (A씨)  

B씨는 승리의 29일 행적을 추가로 제보했다.

"양다리 사실을 확인하고, (저는) 발리를 떠났습니다. 승리는 저를 보내고 클럽에 갔더군요. 그는 절대 반성하지 않습니다. 변하지도 않을 겁니다." (B씨)


HOT PHOTOS
NEWS
more news
PHOTOS
[현장포토]
"마블리는 해맑다"…마동석, 거부불가 매력
2024.04.15
[현장포토]
"귀엽고, 댄디하게"…이동휘, 애교 한스푼
2024.04.15
[현장포토]
"범죄도시, 뉴빌런"…김무열, 강렬 카리스마
2024.04.15
[현장포토]
"떴다! 제이환"…박지환, 막내돌 포스
2024.04.15
[현장포토]
"하트를 보낸다"…마동석, 로맨틱 새신랑
2024.04.15
[현장포토]
"무대를 압도해"...성호, 꽃미남 비주얼
2024.04.15
more photos
VIDEOS
02:25
제이크·성훈(엔하이픈), "바라보면, 에너지 UP!" l JAKE·SUNGHOON(ENHYPEN), "If you look at them, energy up!" [공항]
2024.04.14 오후 07:45
02:49
차은우(아스트로), "인천국제공항 입국" l CHA EUNWOO(ASTRO), "ICN INT Airport Arrival" [공항]
2024.04.14 오후 06:27
03:19
해린(뉴진스), "매일이 리즈, 러블리 아기 냥이" l HAERIN(NewJeans), "Everyday is legendary, Lovely baby cat" [공항]
2024.04.14 오후 05:58
more vide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