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Pixed code*/ /* /facebook Pixed code*/
김남길, '말동무 캠페인' 직접 기획…'우주최강쇼' 수익금 전액 기부

[Dispatch=박혜진기자] 배우 김남길이 동물 처우 개선과 동물권에 대한 인식 확산을 위해 캠페인을 만들었다. 공연 수익금 전액도 기부한다. 

문화예술NGO ‘길스토리’ 측이 25일 “버려진 퇴역 경주마의 치료와 보호를 통해 동물 권리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기 위한 ‘말동무 캠페인’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말동무 캠페인’은 퇴역 경주마의 치료·보호, 미디어에 출연하는 동물들에 대한 처우 개선을 위한 시민의식 증진 캠페인이다. 

동물자유연대와 협업한다. 퇴역 경주마 ‘별밤’과 1대 1 결연을 한다. 치료는 물론, 학대받고 방치된 말을 돌보기 위한 활동도 꾸준히 이어 나갈 예정이다. 

‘별밤’은 지난 2008년부터 2011년까지 서울경마공원에서 경주마로 활동했다. 퇴역 후 10여 년간 여러 승마장을 전전하다가 지난해 8월, 한 폐 농장에서 구조됐다. 

길스토리 측은 “발견 당시, 갈비뼈가 드러날 정도로 말라 있었다. 뒷다리가 부어 제대로 걷지 못하는 상태였다”며 “별밤은 현재 제주 생추어리에서 보살핌을 받고 있다”고 알렸다.

‘말동무 캠페인’은 김남길이 직접 기획했다. 지난해 12월 3일 길스토리 기부쇼 ‘2022 김남길의 우주최강쇼’ 공연 수익금으로 캠페인 기금을 마련했다. 

배우 정우성, 박성웅, 정만식, 정무성, 차청화, 고규필, 김준한, 이현욱, 차엽, 임시완, 성준, 서현, 방송인 장성규, 권일용 교수, 백종원 대표, 한재덕 대표 등이 재능기부로 동참했다.

영화 ‘헌트’, ‘범죄도시2’, ‘교섭’을 투자, 배급한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와 홍정인 대표이사 사장도 함께 기부에 참여한다.

김남길은 “최근 말과 함께 촬영하는 경우가 많다 보니 미디어에 출연하는 동물들에 관심을 두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촬영마는) 주로 퇴역한 경주마들인데, 부상을 당하면 버려지거나 일부 불법적으로 거래된다”며 “도울 방법을 알아보다가 캠페인을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캠페인을 통해 동물권에 대한 인식이 확산하고, 촬영장에서 함께 촬영하는 동물들에 대한 처우도 개선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길스토리’는 비영리민간단체다. 문화예술인들이 모여 공공예술 활동을 통해 나눔의 가치를 창조하고, 창작가들을 후원하며 더불어 사는 세상을 만들어간다.

<사진제공=문화예술NGO 길스토리, 동물자유연대>

NEWS
more news
PHOTOS
[현장포토]
"이 구역, 힙스터"...현진, 아이돌 패션리더
2023.01.28
[현장포토]
"포스는 못 숨기지"...창빈, 완전무장 입국
2023.01.28
[현장포토]
"손만 봐도 잘생김"...방찬, 시크 비주얼
2023.01.28
[현장포토]
"추운건 싫어요"...한, 눈만 내민 한파룩
2023.01.28
[현장포토]
"오늘은 안돼요"...지드래곤, 수줍은 팬서비스
2023.01.27
[현장포토]
"보이지 않아"...지드래곤, 완벽 민낯 사수
2023.01.27
more photos
VIDEOS
03:33
지드래곤(빅뱅), "꽁꽁 가려도, 지디" l GD(BIGBANG), "Even if he covers it up, GD" [공항]
2023.01.27 오후 06:19
02:33
슈가(방탄소년단), "가려도, 월클 비주얼" l SUGA(BTS), "Even if he covers his face, it's the world-class visual" [공항]
2023.01.27 오후 06:07
05:41
엔시티드림, "캔디처럼 달달하게 출국" l NCT DREAM, "Departing sweetly like candy" [공항]
2023.01.27 오후 03:53
more vide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