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Pixed code*/ /* /facebook Pixed code*/
"이건, 오스카의 억지다"…'헤어질 결심', 아카데미 후보 불발

[Dispatch=송수민기자] 영화 ‘헤어질 결심’(감독 박찬욱)이 미국 아카데미상 국제영화 부문에서 최종 후보에 오르지 못했다.

미국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이하 ‘아카데미’) 측은 24일(현지시간)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제95회 아카데미 시상식’ 최종 후보 명단을 발표했다.

앞서 ‘헤어질 결심’은 국제영화 부문 예비후보 15편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그러나 최종 후보 선정이 불발되며 아쉬움을 안겼다.

국제영화상 후보로는 5편이 선정됐다. ‘서부 전선 이상 없다’, ‘아르헨티나, 1985’, ‘클로즈’, ‘EO’, ‘말 없는 소녀’ 등이다.

주요 외신들은 ‘헤어질 결심’의 국제영화상 후보 탈락에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 전혀 예상하지 못한 결과라는 것.

‘버라이어티’는 “‘헤어질 결심’은 국제영화상 후보로 확실해 보였다. 하지만 아카데미는 박찬욱 감독을 무시했다”고 짚었다.

AP통신은 “호평을 받은 박찬욱 감독의 로맨틱 누아르 ‘헤어질 결심’이 오스카 후보에서 배제된 건 올해 가장 놀라운 일 중 하나다”고 지적했다.

‘인사이더’ 역시 "'헤어질 결심'의 후보 탈락은 올해 가장 큰 퇴짜 중 하나다. 영화 팬들은 ‘오스카의 억지’라고 한다”고 비난했다.

한편 ‘헤어질 결심’은 박찬욱 감독이 6년 만에 내놓은 신작이다. 형사 해준(박해일 분)과 죽은 남자의 아내 서래(탕웨이 분)의 수사 로맨스를 그린다. 

‘헤어질 결심’은 현재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 후보에도 이름을 올렸다. 감독상(박찬욱)과 비영어 영화상 부문에 노미네이트됐다. 

골든글로브 시상식 비영어권작품상 부문과 크리틱스 초이스 어워즈에서 외국어 영화상 부문 후보에 올라 기대를 모았다. 그러나 수상으로 이어지진 못했다. 

국내에서는 이미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제9회 한국영화제작가협회상에서 작품상을 수상했다. 정서경 작가와 박찬욱 감독이 각본상도 품에 안았다. 

대종상에서도 의미 있는 기록을 써내려갔다. 제58회 대종상영화제에서 작품상을 비롯해 남우주연상과 각본상을 추가했다. 

<사진출처=영화 포스터>

NEWS
more news
PHOTOS
[현장포토]
"이 구역, 힙스터"...현진, 아이돌 패션리더
2023.01.28
[현장포토]
"포스는 못 숨기지"...창빈, 완전무장 입국
2023.01.28
[현장포토]
"손만 봐도 잘생김"...방찬, 시크 비주얼
2023.01.28
[현장포토]
"추운건 싫어요"...한, 눈만 내민 한파룩
2023.01.28
[현장포토]
"오늘은 안돼요"...지드래곤, 수줍은 팬서비스
2023.01.27
[현장포토]
"보이지 않아"...지드래곤, 완벽 민낯 사수
2023.01.27
more photos
VIDEOS
03:33
지드래곤(빅뱅), "꽁꽁 가려도, 지디" l GD(BIGBANG), "Even if he covers it up, GD" [공항]
2023.01.27 오후 06:19
02:33
슈가(방탄소년단), "가려도, 월클 비주얼" l SUGA(BTS), "Even if he covers his face, it's the world-class visual" [공항]
2023.01.27 오후 06:07
05:41
엔시티드림, "캔디처럼 달달하게 출국" l NCT DREAM, "Departing sweetly like candy" [공항]
2023.01.27 오후 03:53
more vide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