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박혜진기자] ‘슈퍼주니어’ 은혁이 부친상을 당했다. 

‘Label SJ’는 6일 공식 SNS 채널에 “은혁이 부친상을 치르게 됐다”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말했다. 

부친의 사인은 알려지지 않았다. 관계자는 “갑작스러운 비보”라고 언급했다. 장례는 유족들의 뜻에 따라 비공개로 진행한다.

은혁 측은 “모두의 안전을 위해 조문과 조화는 정중히 사양한다”며 “은혁이 충분한 애도의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위로와 배려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은혁은 이날 예정되어 있는 출국을 취소했다. 슈퍼주니어 월드 투어 ‘슈퍼쇼9 : 로드 인 마닐라’ 공연 관련 내용은 내부 협의 중이다. 

관계자는 “빠른 시간 안에 추가 안내 드리겠다”면서 “갑작스러운 공지를 드리게 된 점, 팬 여러분들의 양해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슈퍼주니어는 지난달부터 월드 투어를 진행 중이다. 서울을 시작으로 태국, 싱가포르, 필리핀, 인도네시아 등에서 팬들을 만난다.

<사진=디스패치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