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 '세븐틴' 디노

What : 2022 일본 팬미팅 '하나비(HANABI)'

Credit : 송효진 정영우 기자 (Dispatch)

"막내는 없다"

"분위기로 올킬"

"빈틈이 없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