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수민기자] 배우 이세영이 KBS-2TV ‘법대로 사랑하라’(극본 임지은, 연출 이은진) 주인공 물망에 올랐다.

프레인TPC 측은 3일 ‘디스패치’와의 전화통화에서 “이세영이 ‘법대로 사랑하라’ 출연을 제안받은 것은 맞다. 검토 중인 작품 중에 하나”라고 밝혔다.

‘법대로 사랑하라’는 힐링 법정 로맨스다.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괴물천재'라고 불렸던 전직 검사 출신 건물주와 미스코리아 출신 변호사의 이야기다.

이세영은 극중 미스코리아 출신 변호사 '김유리' 역을 제안받은 것으로 알려진다. 배우 이승기가 출연을 조율하고 있어 기대감이 높다.

벌써부터 관심이 뜨겁다. 이세영은 지난해 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에서 주인공 성덕임 역에 완벽하게 분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편 ‘법대로 사랑하라’는 오는 8월 중 방영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사진출처=디스패치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