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유아인이 진지한 모습으로 관객의 질문에 응답했다.

영화 ‘지옥’(감독 연상호) 시사회 및 GV행사가 8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 하늘연극장에서 열렸다.

유아인은 이날 진지한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남다른 분위기도 돋보였다.

한편, 넷플릭스 오리지널 ‘지옥’은 예고없이 등장한 지옥의 사자들에게 사람들이 지옥행 선고를 받는 초자연적 현상이 발생하고, 이 혼란을 틈타 부흥한 종교단체 새진리회와 사건의 실체를 밝히려는 이들이 얽히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제 26회 부산국제영화제 초청 돼 일부 회차가 공개된 ‘지옥’은 오는 11월 19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