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수민기자] 배우 정일우가 또 한 번 사극의 진수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보쌈’할 예정이다.

MBN 10주년 특별기획 ‘보쌈-운명을 훔치다’(극본 김지수·박철, 연출 권석장 / 이하 ‘보쌈’) 측이 12일 정일우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했다. 정일우는 생계형 보쌈꾼 바우로 분했다.

눈빛만으로도 압도적인 카리스마가 느껴졌다. 정일우는 무심히 묶어 올린 상투와 거친 수염으로 캐릭터의 거친 삶을 표현했다. 바우란 인물이 어떤 삶을 이어왔는지 고스란히 느껴졌다. 

‘보쌈’은 로맨스 기반의 퓨전 사극이다. 광해군 치하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했다. 생계형 보쌈꾼이 실수로 옹주를 보쌈하며 벌어지는 파란만장 인생 역전극이다. 

정일우는 캐릭터를 위해 만반의 준비를 했다. 상남자의 생명력을 불어넣기 위해 갖은 노력을 기울였다. 체중 감량과 운동에 많은 시간을 투자했고, 스타일링에도 신경 썼다.

정일우는 섬세한 연기력으로 안방극장을 달굴 예정이다. 앞서 '돌아온 일지매’, ‘해를 품은 달’, ‘야경꾼일지’, ‘해치’ 등 다수의 사극에서 압도적인 존재감을 과시했다. 

제작진은 “정일우가 그간 쌓아온 내공을 아낌없이 발휘하고 있다”며 “안정적인 발성, 군더더기 없는 액션, 섬세한 감정 연기까지 모두 갖춘 매력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보쌈’은 오는 5월 첫 방송된다. 본방송 시작 동시에 국내 대표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웨이브(wavve)에서 OTT 독점 공개한다.

<사진제공 = JS픽쳐스, 이엘라이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