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엄지, 예린, 유주와 은하가 흐린 날씨에도 빛나는 비주얼을 뽐냈다.

KBS2 '퀴즈 위의 아이돌' 녹화를 위해 22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본관에 들어섰다.

'여자친구'는 핑크 의상으로 화사한 미모를 돋보이게 했다.


<영상=김미류기자>